하태경 의원, 긴급최고위 소집 요구 기자회견

손 대표가 임명한 최고위원, 당직자 임명철회 등 요구

윤원태 기자 | 기사입력 2019/05/20 [18:54]

하태경 의원, 긴급최고위 소집 요구 기자회견

손 대표가 임명한 최고위원, 당직자 임명철회 등 요구

윤원태 기자 | 입력 : 2019/05/20 [18:54]

<인뉴스TV/윤원태 기자/사진=윤의일 기자>

 

바른미래당 하태경 최고위원은 20일, 기자회견을 갖고 오는 21일 오전 10시에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열 것을 손학규 대표에게 요구했다.

 

이날 하 최고위원은 국회 정론관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지금 우리 최고위원회가 형식적 정상화에 있지만, 다수 최고위원들이 요구하는 안건들을 당 대표가 고의로 무시하고 있다”며 이 같이 요구했다.

 

하 최고위원은 긴급 최고위가 열리면 주승용.문병호 최고위원 임명 철회와 채이배 정책위의장.임재훈 사무총장 임명 철회, 당헌당규에 있는 ‘협의’라는 말에 유권해석 달기, 4.3 보궐선거 당시 바른정책연구원의 자금 유용 관련 특별조사위원회 설치,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의 발언에 대한 진위.진상조사 등 5개 안건을 상정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최고위원 3명이 별도로 최고위를 소집할 수 있는 조항이 있는 이유는 당 대표의 일방적 전횡을 견제하기 위한 차원”이라며 “만약 열리지 않으면 또 다른 자구책을 강구할 수밖에 없다”고 경고했다.

 

<윤원태 기자/innewstv@i-in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하태경 의원, 긴급최고위 소집 요구 기자회견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