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소하 원내대표, '검찰개혁, 윤 후보자 확고한 입장 밝혀야'

'안타깝게도 일부 청문위원들의 태도는 수준 낮은 공세로 일관하는 것이었다'

신대식 기자 | 기사입력 2019/07/09 [21:33]

윤소하 원내대표, '검찰개혁, 윤 후보자 확고한 입장 밝혀야'

'안타깝게도 일부 청문위원들의 태도는 수준 낮은 공세로 일관하는 것이었다'

신대식 기자 | 입력 : 2019/07/09 [21:33]

 

<인뉴스TV/신대식 기자>

 

9일,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는 전날 열린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와 관련해 "검찰개혁은 이 시대의 소명"이라며 "검찰이 왜 국민들로부터 불신을 받게 되었는지 분명히 자각하고 검찰개혁에 철저히 임해야 한다. 이에 대해서 윤 후보자는 확고한 입장을 재확인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오전, 윤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해 "윤 후보자의 경우 현재 쟁점이 되고 있는 검경수사권 조정 등 검찰개혁 방안에 대해 지나치게 수세적으로 일관한 인상을 지울 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원내대표는 "검찰의 수장 후보자로서 본인의 확고한 검찰개혁 입장을 밝혀야 할 것인데, '이러저러한 조건이 충족된다면 동의한다' 정도의 입장을 밝힘으로써 검찰개혁 의지가 애매한 것은 아닌가 하는 인상을 주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대단히 안타깝게도 일부 청문위원들의 태도는 수준 낮은 공세로 일관하는 것이었다"며 "미래에 피의자가 될 사람을 왜 만났느냐는 황당한 질의는 그 백미라 할 것"이라고 질타했다. 

 

윤 원내대표는 "청문회가 더 이상 수준 낮은 공방이 되지 않도록 국회가 혁신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신대식 기자/innewstv@i-in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윤소하 원내대표, 검찰개혁, 윤 후보자 확고한 입장 밝혀야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