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주말에 외식 다섯번 하면 6번째는 1만원 돌려준다

농식품부, ‘대한민국, 농할갑시다’ 행사 세번째 ‘외식 활성화 캠페인’ 진행

박기문 기자 | 기사입력 2020/08/14 [13:20]

주말에 외식 다섯번 하면 6번째는 1만원 돌려준다

농식품부, ‘대한민국, 농할갑시다’ 행사 세번째 ‘외식 활성화 캠페인’ 진행

박기문 기자 | 입력 : 2020/08/14 [13:20]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내수경기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금요일 오후부터 일요일까지 5번 외식하면 6번째는 1만원을 환급해주는 캠페인이 진행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대한민국, 농할갑시다’ 행사의 세 번째 ‘외식 활성화 캠페인’을 14일부터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대한민국, 농할갑시다’는 농식품부에서 진행하는 내수 활성화 통합 캠페인으로 지난 7월말 농촌여행을 시작으로 국산 농축산물 구매 및 외식 등 3개 분야에서 열리는 할인행사이다.

 


외식 활성화 캠페인은 외식업계의 경영 위기 극복과 내수 활성화를 위해 주말기간(공휴일 포함)에 한정해 추가적인 외식 수요를 유발하기 위해 열린다.

 

주말 외식업소를 5회 이용(회당 2만원 이상 결제)하면 여섯 번째 외식을 할 경우 1만원을 환급(캐시백 또는 청구 할인)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환급 관련 상세한 방식은 카드사별로 상이하므로 카드사 안내사항을 참조하면 된다.

 

일반 국민들은 9개 신용카드사의 개인 회원인 경우 사전 응모를 통해 캠페인에 참여가 가능하다. 각 카드사는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행사 응모를 안내하고 있다.

 

사전 응모 후 14일 오후 4시부터 전 외식업소에서 결제할 경우 참여 실적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 카드사별로 1일 최대 2회까지, 동일 업소는 1일 1회로 제한된다. 유흥업소는 제외된다.

 

또 코로나19라는 특수한 상황을 고려, 배달 외식을 하는 경우도 실적으로 인정된다. 다만, 배달앱을 이용할 때는 배달원을 통한 현장 결제를 해야 한다.

 

적용 대상 외식업소는 한국표준산업분류(통계청)의 ‘음식점 및 주점업’ 분류 중 유흥주점업(일반, 무도)과 구내 식당업 및 출장 음식서비스업을 제외한 업소다.

 

이번 행사 관련 상세한 안내 및 적용 대상 업소 문의, 참여 실적 확인 등은 응모한 카드사 별 홈페이지, 앱 및 회원 대상 문자서비스 등으로 확인할 수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외식 활성화를 위한 온라인 이벤트 ‘푸드페스타’를 통해 본 캠페인에 참여하는 소비자가 카드사 응모 및 실적 달성 등을 인증할 경우, 추첨하여 경품을 제공하는 추가 이벤트도 실시한다.

 

추가 이벤트는 푸드페스타 홈페이지(http://www.food-festa.com) 및 인스타그램(@foodfesta_fufechelin)을 통해 세부내용 확인 및 참여가 가능하다.

 

이와 관련 이재욱 농식품부 차관은 캠페인 추진에 앞서 13일 오후 양재 aT센터에서 개최된 ‘외식 활성화 상생 협약식’에 참석했다.

 

협약식에는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와 한국외식산업협회, 한국외식업중앙회,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등 3개 외식단체와 농협카드 등 9개 카드사가 참석했다.

 

외식 활성화 캠페인의 발대식이기도 한 행사에서 참여기관은 외식업계가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고 한단계 더 도약하는데 서로 힘을 보태기로 했다.

 

이재욱 차관은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가 지속되는 가운데 전국에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까지 발생하고 있어 어느 분야 할 것없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외식 활성화 캠페인으로 모두가 힘을 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기문 기자/erunsesang@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주말에 외식 다섯번 하면 6번째는 1만원 돌려준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