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은경 청장, “국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품질 확인될 때까지 일시중단”

“백신의 냉장온도 유지 등 부적절한 사례 신고…확인 후 순차적 재개”
제조상 문제 아닌 유통상 문제… 8일 시작된 2회 접종 어린이 대상 백신과는 무관

이창재 기자 | 기사입력 2020/09/22 [19:20]

정은경 청장, “국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품질 확인될 때까지 일시중단”

“백신의 냉장온도 유지 등 부적절한 사례 신고…확인 후 순차적 재개”
제조상 문제 아닌 유통상 문제… 8일 시작된 2회 접종 어린이 대상 백신과는 무관

이창재 기자 | 입력 : 2020/09/22 [19:20]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2오늘부터 시작되는 국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사업을 품질이 확인될 때까지 일시 중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 청장은 이날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이 같은 결정에 대해 인플루엔자 조달계약업체의 유통과정에서 백신의 냉장온도 유지 등 부적절한 사례가 신고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문재인 대통령으로 부터 초대 질병관리청장에 임명된 정은경 청장 (사진=청와대)

 

유통상의 문제점이 발견된 백신은 22일부터 인플루엔자 국가 예방접종을 시작하려고 준비한 13~18세 어린이 대상의 정부조달계약 물량이다.

 

정 청장은 품질검증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전체 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을 일시 중단하고, 이 부분에 대한 확인 후에 순차적으로 예방접종을 재개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지난 8일부터 시작된 2회 접종 어린이 대상자에게 공급된 백신은 별도의 다른 공급체계로 공급된 백신이기 때문에 대상 물량이 아님을 말씀드린다고 명시했다.

 

그러면서 현재 문제가 제기된 백신은 유통하는 과정상의 냉장온도 유지에 문제가 제기된 제품으로, 제조상의 문제와 제조사의 백신 생산상의 문제는 아니라는 점도 분명하게 말씀 드린다고 강조했다.

 

이어 해당 백신은 모두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백신검정과정을 통과해 공급된 제품이고, 이 제품이 의료기관까지 전달되는 과정상 냉장온도가 일부 유지되지 않았다는 문제제기가 있어 그 부분에 대한 조사를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정 청장은 질병관리청은 해당 업체의 인플루엔자 백신공급을 즉시 중단했고, 이미 공급된 백신에 대해서는 품질을 검증한 후 순차적으로 백신접종을 재기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식약처는 질병관리청으로부터 시험검사 의뢰를 받은 인플루엔자 백신을 대상으로 품질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판단되는 항목에 대한 시험검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정 청장은 “22일부터 시작되는 임신부 및 만 13~18세 어린이와 기존의 2회 접종 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이 모두 중단됨에 따라 참여 의료기관과 예약을 한 대상자들께는 문자를 통해 접종연기에 대한 안내를 드렸다최대한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질병관리청과 식약처는 유통과정에 대한 조사와 품질에 대한 시험검사를 통해 최대한 안전한 백신이 공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질병관리청은 현재까지 약 118000명의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이 진행되었고 아직까지 이상반응이 신고된 사례는 없는 상황으로, 이상반응에 대해서는 더욱 철저히 모니터링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창재 기자/micky07@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정은경 청장, “국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품질 확인될 때까지 일시중단”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