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국민의힘, 가덕도 신공항 놓고 TK, PK의원간 갈등 표출

주호영 원내대표, '부산 입장 이해해 달라는 의원도 계시고 안 된다는 의견도 있어'

신대식 기자 | 기사입력 2020/11/20 [20:45]

국민의힘, 가덕도 신공항 놓고 TK, PK의원간 갈등 표출

주호영 원내대표, '부산 입장 이해해 달라는 의원도 계시고 안 된다는 의견도 있어'

신대식 기자 | 입력 : 2020/11/20 [20:45]

 

 

더불어민주당이 가덕도 신공항 추진을 선점한 것을 두고 국민의힘 대구.경북과 부산.경남 지역 의원들 간의 갈등이 불거졌다.

 

지난 19일, 국회에서 열린 의총에서 부산.울산.경남 지역을 중심으로 가덕도 신공항 추진에 찬성하는 의원들과 기존 김해 신공항안을 지지하는 대구.경북 의원들이 서로 다른 의견을 낸 것이다.

 

국민의힘 부산시당 위원장인 하태경 의원은 “부산경남과 대구경북이 함께 가덕도 신공항을 비롯해 2030년 부산 엑스포까지 적극 지원하는 모습으로 교통, 개발 등에서 경제공동체로 비전을 만들어 보자”고 주장했다.

 

부산 지역 국민의힘 의원들은 이날 서울에서 회동을 갖고 ‘부산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안’을 20일 발의하기로 결정했다.

 

부산경남 출신의 서병수.하태경 의원의 발언에 대해 대구.경북 출신의 윤재옥.김정재.류성걸 의원 등은 강하게 반박했다.

 

각 지역 의원들의 갈등이 표면화되었지만 의총 말미에 의원들은 “여당의 부산시장 보궐선거 전략에 휘말리지 말고 프레임을 전면 전환하자”는 데 공감대를 이룬 것으로 전해졌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의총이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부산 입장을 이해해 달라는 의원도 계시고 안 된다는 의견도 있다. 당론이 정해지긴 힘들다”고 말했다.

 

<신대식 기자/innewstv@i-in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국민의힘, 가덕도 신공항 놓고 TK, PK의원간 갈등 표출 관련기사목록